한국문학방송(DSB) 문인글방_시
역사는 기록이다. 기록은 역사다. 한국문학방송의 기사는 곧 대한민국 문학의 역사다.
HOME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등업신청/기타문의]
로그인 회원가입
회원가입


한국문학방송은 지상파방송 장기근무경력 출신이 직접 영상제작 및 운영합니다
§사이트맵§ 2021년 1월 23일 토요일

한국문학방송작가회
카페


DSB 문인 북마크페이지


전자책 출간작가 인명록



시조
동시
영시
동화
수필
소설
평론
추천시
추천글
한국漢詩
중국漢詩
문학이론

홈메인 > 문인글방_시 > 상세보기
DSB 전자책 발간 현황
DSB 전자책 발간 현황
DSB 전자책 판매정산 페이지
도서판매/온라인강좌

전자책 제작·판매·구매의 모든 것

사이버문학관

"이곳은 등단문인의 글방입니다"
한국문학방송작가회 정회원과 기타 등단문인으로서 문학방송에 소정의 인준(등업) 절차 후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이 글방에 글을 올린다 해서 한국문학방송작가회 회원이 자동적으로 되지는 않습니다.)
※ 글방 등업 신청 : poet@hanmail.net / 단, 한국문학방송작가회 정회원 가입은 이옥천 회장(lokchun@hanmail.net)에게 하시기 바랍니다.
-----------------------------------------------------------------

([특별공지/주의사항] ★'글쓰기 창' 글 워딩(입력)을 정상적으로 하시려면 클릭)http://dsb.kr//bbs_detail.php?bbs_num=16054&tb=muninpoem&b_category=&id=&pg=1


세월이 약인가/송암 김관형
2020-12-01 09:58:44
kh2337

■ 김관형(Kim Gwan Hyung) 시인(poet)
△건국대 국문학과, 동 행정대학원 졸업(석사)
△사랑방낭송문학회장, 서초문인협회 부회장 역임. 한국현대시인협회 지도위원. 한우리낭송문학회장 옥천문인협회 초대회장·고문. 건국문학회[KU문학회] 고문. 불교문학회 고문
△산업통상자원부·특허청 심사관, 명지대 교수, 대한상사중재위원회 중재위원, (사)한국기술거래사회 명예회장, 청와대 대통령국정자문위원, (재)순국선열김순구선생외25인기념재단 이사장.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위원. (사)이색업종진흥회 총재. 국가주요인사(대통령 선정)
△국민포장(과학기술진흥유공자), 대통령 표창(우수공무원상), 상공부·재무부장관 표창, 한우리문학 대상(기술시창작론 및 기술시), 문학공간상 대상(발명시), 농민문학작가상 대상 외 다수 수상
△전문서 『발명기술 성공비결』, 『지적재산권법 이해』 등 16권
△시집 『멀고 먼 길』, 『발명슬기』, 『아름다운 보람』 등 9권
△시론 『기술시창작론』, 『기술시창작론의 요람』 등 2권
조회:41
추천:2

세월이 약인가

송암 김관형

 

추억을 꺼내 보면 묵은 사연이

긴 세월 먹고 온 자태가 살아서

싱그럽게 숨을 쉰다

 

한때 시련은 세월이 약이련가

세월 속에 망가지는 헛된 욕심은

불살라 새발전의 약으로 만들어

황홀한 꽃을 피우라 한다

 

봄날의 꽃은 일시에 시들지만

인생이 피운 장한 문명의 꽃은

영원한 역사 속에 향기가 인다



   메모
추천 소스보기 수정 삭제 목록
다음글 : 욕정 2 (2020-12-02 09:49:39)
이전글 : 마릴린 먼로 (2020-11-24 10:16:03)

[특별공지]댓글에는 예의를 지켜주시기 바랍니다. 특히 부지불식간에라도 작가의 기분을 상하게 하거나 사기를 꺾지 않게 각별한 유념 부탁드립니다. 글방의 좋은 분위기 조성을 위한 목적상, '빈정거리는 투'나 '험담 투'류의 댓글 등 운영자가 보기에 좀 이상하다고 판단되는 댓글은 가차없이 삭제할 것임을 미리 알려드립니다. 그것이 한국문학방송의 가장 큰 운영방침입니다. 비난보다는 칭찬을! 폄훼보다는 격려를! (작가님들께서는 좀 언잖은 댓글을 보시는 즉시 연락바라며, '언제나 기분좋은 문인글방'을 위해 적극 협조바랍니다. "타인의 작품에 대한 지적은 함부로 하는 것이 아닙니다. 감상차원의 댓글도 아주 조심스럽고 또 조심스럽게! & 겸허한 자세로~!" 항상 타인의 입장을 먼저 배려하는 미덕을 가지십시다. 기타 (작품 또는 댓글 중)욕설 또는 저속한 언어, 미풍양속에 반하는 표현 등의 글도 삭제합니다.
◐댓글 말미에는 반드시 실명을 밝혀주시길 바랍니다. 실명이 없는 댓글은 무조건 삭제합니다.
 
사이트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독자투고 기사제보